Explore Wallpaper For, Computer Wallpaper, and more!

World’s Most-Viewed Photo – The Windows XP ‘Bliss’ Wallpaper. Given that at least 500 million people still use the Windows XP operating system, it’s no sur

Relatable Posts

25 Times Cartoons Were In Love With Pizza

3D Hand drawn Stereographic gifs by Dain Fagerholm - [gif] - Album on Imgur

Stereographic Gifs

Será en otros lugares, por que aquí no hay señal alguna.

Será en otros lugares, por que aquí no hay señal alguna.

can I please get this on a t shirt??

I'm a Card Carrying Member

<무엇이 먼저인가?>  수단의 굶주린 소녀,  1994년 퓰리처 수상작.  1993년, 카터는 이 사진을 찍은 직후 독수리를 쫓아내 소녀를 구했다. 당시, 카터와 함께 취재 여행에 동행했던 동료 실바는 그가 소녀를 구하고 나무 그늘에 앉아 담배를 피우며 흐느꼈다고 말했다. 하지만 윤리와 인간성에 분노한 사람들에게 실바의 말은 큰 영향을 미치지 못했고 카터는 혼자 괴로워하다가 3개월 뒤 결국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서른 셋의 젊은 나이였다.  그 뒤 그의 자동차에서 이런 글이 발견되었다. "어린 아이에게 물을 주어야 할 것인가, 사진을 먼저 찍어야 할 것인가?" 남아공의 정치항쟁과 탄압, 폭력의 최전선에서 몸을 던지며 국민들에게 진실을 알릴려고 노력한 기자, 카터. 그의 질문처럼 과연 어떤 행동이 먼저여야 했을까?  카터는 단 한 장의 사진으로 아프리카 수단의 끔찍한 상황을 전세계에 알렸다.

"Kevin Carter’s Pulitzer Prize winning photo taken in 1994 during the Sudan famine. The picture depicts a famine stricken child being stalked by a vulture. The child is crawling towards a United Nations food camp, located a kilometer away.

<3 awwww

as i've said before, not such a rose fan. i suppose i'd have to settle on her reunion with the doctor (from "the stolen earth," i think?) purely because of what that moment means to him.

Pinterest
Se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