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plore these ideas and more!

Explore related topics

한옥기둥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한옥기둥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서산 개심사

서산 개심사

한옥기둥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한옥기둥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corea

corea

Traditional House, Korean Traditional

병산서원

병산서원

Hanok for the Yangban - Korean Aristocrat Houses - Korean Folk Village, South Korea by Bencito the Traveller, via Flickr

Hanok for the Yangban - Korean Aristocrat Houses - Korean Folk Village, South…

한옥기둥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한옥기둥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막새기와의 명칭 전통기와는 그 쓰임새에 따라 기본기와, 막새기와, 서까래기와, 마루기와, 특수용 기와 등으로 나뉘며, 그 종류도 매우 다양하다 기본기와는 암키와와

막새기와의 명칭 전통기와는 그 쓰임새에 따라 기본기와, 막새기와, 서까래기와, 마루기와, 특수용 기와 등으로 나뉘며, 그 종류도 매우 다양하다 기본기와는 암키와와

도산서원

도산서원

# 무량수전 | 현존하는 최고의 목조건축으로 우리나라 팔작지붕의 시원양식이다. 늠름한 기품과 조용한 멋이 함께 살아있다. 기둥에는 현저한 배흘림이 있어 규모에 비해 훤칠한 느낌을 주고 있는데 기둥머리 지름 34cm, 기둥밑은 44cm, 가운데 배흘림 부분은 49cm이니 그 곡선의 탄력을 수치만으로도 짐작할 수 있을 것이다. // 유홍준 선생은 남한의 5대 명찰을 읊은 [논제명찰(論諸名刹]에서, '몇날 며칠을 두고 비만 내리는 지루한 장마 끝에 홀연히 먹구름이 가시면서 밝은 햇살이 쨍쨍 내리쬐는 듯한 절'이라고 영주 부석사의 정경을 그렸다. 부석사는 건축가들이 압도적으로 지지하는 "가장 잘 지은 고건축"으로 우리나라에서 가장 아름다운 절집이다. 건축적 사고가 풍부하고 건축적 짜임새가 충실하다는 뜻일 것이다. 경사진 산자락에 3단의 돌축대로 나뉘어진 가람배치는 수직과 평면의 절묘한 입체감을 온몸으로 느끼게 해준다.

# 무량수전 | 현존하는 최고의 목조건축으로 우리나라 팔작지붕의 시원양식이다. 늠름한 기품과 조용한 멋이 함께 살아있다. 기둥에는 현저한 배흘림이 있어 규모에 비해 훤칠한 느낌을 주고 있는데 기둥머리 지름 34cm, 기둥밑은 44cm, 가운데 배흘림 부분은 49cm이니 그 곡선의 탄력을 수치만으로도 짐작할 수 있을 것이다. // 유홍준 선생은 남한의 5대 명찰을 읊은 [논제명찰(論諸名刹]에서, '몇날 며칠을 두고 비만 내리는 지루한 장마 끝에 홀연히 먹구름이 가시면서 밝은 햇살이 쨍쨍 내리쬐는 듯한 절'이라고 영주 부석사의 정경을 그렸다. 부석사는 건축가들이 압도적으로 지지하는 "가장 잘 지은 고건축"으로 우리나라에서 가장 아름다운 절집이다. 건축적 사고가 풍부하고 건축적 짜임새가 충실하다는 뜻일 것이다. 경사진 산자락에 3단의 돌축대로 나뉘어진 가람배치는 수직과 평면의 절묘한 입체감을 온몸으로 느끼게 해준다.

Traditional Hanok Architecture in Bukchon @ Samcheong-dong, Seoul (by nevieravytas)

Traditional Hanok Architecture in Bukchon @ Samcheong-dong, Seoul

사무소 효자동

사무소 효자동

old houses korea | KOREAN TRADITIONAL BUILDING-Chungbuk-Cheongwon

Old houses korea

구가도시건축

구가도시건축

2012년 9월, 은평구 진관사 초입에 한옥마을을 조성하기 위해 부지를 분양하기 시작했다. 그로부터 3년 후 내로라하는 한옥 전문가가 모두 참여해 한옥 설계의 각축장이라 표현하는 이곳에 주택으로는 첫 번째인 목경헌이 모습을 드러냈다. 20년 동안 아파트에서만 살던 배윤목ㆍ허성경 부부는 한옥 생활이 더없이 만족스럽다.

2012년 9월, 은평구 진관사 초입에 한옥마을을 조성하기 위해 부지를 분양하기 시작했다. 그로부터 3년 후 내로라하는 한옥 전문가가 모두 참여해 한옥 설계의 각축장이라 표현하는 이곳에 주택으로는 첫 번째인 목경헌이 모습을 드러냈다. 20년 동안 아파트에서만 살던 배윤목ㆍ허성경 부부는 한옥 생활이 더없이 만족스럽다.

Pinterest
Search